달성군, 국내 최대 여행박람회 4년 연속 수상 쾌거
달성군, 국내 최대 여행박람회 4년 연속 수상 쾌거
  • 김영수 기자
  • 승인 2019.04.09 1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달성군(군수 김문오)은 4일부터 7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9 내나라여행박람회'에서 장려상을 수상, 2016년부터 올해까지 4년 연속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고 밝혔다.

‘2019 내나라여행박람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관광협회중앙회가 주관하는 전국 최대 규모의 관광엑스포다. 전국 관광협회 및 지자체, 관계기관 포함 총 336개 단체가 537개의 부스를 운영하며 홍보에 열중했다.

달성군은 대표 관광명소인 송해공원을 비롯해 사문진주막촌, 마비정벽화마을, 비슬산자연휴양림과 함께 군의 대표축제인 참꽃문화제, 100대 피아노콘서트 등 역사, 생태, 문화가 조화를 이루는 역동적인 부스운영으로 호평을 받았다.

특히 이번 박람회에서는 기존 부스 형태에서 벗어나 포토존과 LED조명 이벤트존을 설치하여 젊은 관람객들이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맞춤형 홍보로 많은 참여와 호응을 얻었다. 또한 지리·교통의 중심지로서 대구시 신청사 최적지인 달성군 화원 지역을 알리며 신청사 유치홍보에도 나섰다.

김문오 군수는“이번 박람회는 국내여행 분야 최대 박람회로 수도권 관광객에게 달성군 관광을 대대적으로 홍보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관광 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관광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